전주지법 제1형사부(박길성 부장판사)는 8일 길을 막고 서 있다는 이유로 현직 검사의 뺨을 때린 혐의(폭력행위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)로 기소된 박모(54. 건설업) 씨에 대한 항소심 선고공판에서 원심을 깨고 벌금 500만원을 선고했다.


뺨 한대 값이 500만원이라면
빰 맞을 만 하구나.  때리기는 쉽지 않겠지만......

그래서 이 넘들이 안하무인으로 설치는 것인지도 모르겠네.
신고
Posted by 紅衣

Profile for generalred

티스토리 툴바